최종편집:2020-08-14 14:57 (금)
한국조선해양, 잇단 PC선 수주 ... 5만톤급 2척, 870억 계약
상태바
한국조선해양, 잇단 PC선 수주 ... 5만톤급 2척, 870억 계약
  • 문미희 기자
  • 승인 2020.07.2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해 2021년 인도
지난해 40척 이어 올 들어 22척 수주하며 이 분야 시장선도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PC선 시운전 모습. 사진/한국조선해양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PC선 시운전 모습. 사진/한국조선해양

현대중공업그룹의 조선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이 잇달아 PC선(석유화학제품운반선) 수주에 성공했다.

한국조선해양은 21일 아시아 소재 선사와 5만톤급 PC선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총 수주금액은 약 870억원으로, 이번 계약에는 옵션 2척도 포함돼 있어 추가 수주도 가능하다.

앞서 한국조선해양은 지난 17일에도 유럽 소재 선사와 5만톤급 PC선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에 수주한 PC선은 길이 183m, 폭 32.2m, 높이 19.1m 규모로, 오는 11월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를 시작해 2021년 하반기에 고객사에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한국조선해양은 PC선 부문에서 지난해 40척에 이어 올 들어 22척을 수주하며, 이 분야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