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5-17 08:03 (월)
'물류ㆍ클라우드 호황' 삼성SDS, 1분기 영업익 2171억원 ...작년 동기比 26.8% ↑
상태바
'물류ㆍ클라우드 호황' 삼성SDS, 1분기 영업익 2171억원 ...작년 동기比 26.8% ↑
  • 김석중 기자
  • 승인 2021.04.2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25.7% 증가한 3조613억원
내년 동탄에 고성능 컴퓨 데이터센터 건립
삼성SDS 회사 전경. ⓒ삼성SDS
삼성SDS 서울 잠실 캠퍼스 전경. ⓒ삼성SDS

[매일산업뉴스] 삼성SDS가 올해 1분기 물류와 클라우드 호황으로 견조한 실적을 거둔 것으로 보인다.

삼성SDS(대표 황성우)는 올해 1분기에 연결기준 매출액 3조613억원, 영업이익 2171억원으로 잠정집계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동기(매출 2조4361억원, 영업이익 1712억원) 대비 매출액은 25.7%, 영업이익은 26.8% 증가한 수치다. 

전분기(매출 3조465억원, 영업이익 2838억원)와 비교하면  매출은 0.5%늘었으나 영업이익은 23.5%감소했다.

사업분야별로 보면 IT서비스 사업 매출액은 금융권 클라우드 전환, 차세대 ERP 사업, 스마트팩토리 구축, 협업·업무자동화 등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사업 확대에 따라 지난해 동기 대비 6.4% 증가한 1조3684억 원으로 집계됐다.

IT플랫폼 기반 물류 사업 매출액은 IT제품 물동량 증가, 해상 물류운임 상승 등에 따라 지난해 동기 대비 47.2% 증가한 1조6929억 원을 기록했다.

삼성SDS는 IT분야에서 △클라우드 전환 △디지털 수준진단·컨설팅 △차세대 ERP 기반 대외 사업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SaaS) △생산설비 및 제조공정(OT) 보안 등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삼성SDS는 클라우드 사업 강화를 위해 AI·R&D·데이터 분석에 특화된 고성능 컴퓨팅(HPC) 데이터센터를 2022년까지 경기도 화성시 동탄 지역에 건립할 예정이다.

물류 분야에서는 하이테크, 부품 산업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통합 물류를 위한 Cello(첼로), 글로벌 이커머스를 위한 Cello Square(첼로 스퀘어) 등 IT플랫폼을 고도화하여 정확하고 가시성 높은 글로벌 물류 경쟁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삼성SDS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과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ESG 활동을 꾸준히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