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9-16 15:07 (목)
한화그룹, 추석 전 협력사 대금 850억 조기지급
상태바
한화그룹, 추석 전 협력사 대금 850억 조기지급
  • 김혜주 기자
  • 승인 2021.09.13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조·화학 등 계열사, 1500개 협력사와 상생경영
갤러리아百, 지역 우수 농수산품의 육성 지원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 전경. ⓒ한화그룹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 전경. ⓒ한화그룹

[매일산업뉴스] 한화그룹이 추석 명절을 맞아 1500개 협력사에 납품대금 조기지급을 비롯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상생경영에 나선다.

한화그룹의 주요 제조·화학 및 서비스 계열사들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약 1500여개의 협력사 대금 85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운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의 일환으로 한화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설, 추석 명절마다 대금을 조기에 지급해 왔다.

협력사 입장에서는 명절을 앞두고 직원들의 성과급이나 2차, 3차 협력사에 대한 비용 부담이 늘어나는데, 이를 해소하고자 한화그룹 계열사에서 예정된 자금을 조기에 현금으로 집행하여 경기 선 순환에 기여하려는 것이다.

계열사별로는 ㈜한화 193억원, 한화솔루션 192억원, 한화시스템 161억원, 한화디펜스 107억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56억원 등 약 850억원의 대금을 평소보다 최대 55일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

이 밖에도 주요 계열사들은 코로나19로 더욱 힘들어하는 지역 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도 병행한다. 복지관, 봉사센터를 통해 기초수급세대 등 소외계층에게 명절 후원물품(식료품, 도시락 등)을 지원하는 활동을 진행한다.

지난 8일에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테크윈, 정밀기계와 성남시자원봉사센터가 함께하는 사랑의 한가위 희망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신현우 대표이사를 포함 임직원들이 참여하여 성남 지역 독거노인 대상으로 생필품 키트 500세트를 포장하고 전달했다.

한화솔루션은 13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함께 서울지역 조부모 대리 양육 세대 100가정 대상 명절음식을 배송 할 예정이다.

한화손해보험은 기초수급세대 및 장애인 가구 대상 복주머니 160세트를 제작하여 전달할 예정이며, 한화디펜스 창원사업장은 지역 500가구에 각각 쌀 10kg을 전달할 계획이다. 한화토탈은 서산 지역 농산물로 구성된 세트를 국내 거래선 25개사 구내식당에 무료로 공급한다. 매년 명절을 맞아 진행했던 지역민들에 대한 대면 봉사활동은 코로나19로 인해 자제한다.

한편, 갤러리아백화점은 지역 농수산품의 명품화 지원 및 육성을 위해 갤러리아 센터시티, 타임월드, 광교 백화점 내 아름드리 매장을 운영한다. 품평회를 통해 신규 발굴된 평가우수업체들을 중심으로 백화점 내에 아름드리 매장을 통해 명절 세트 판매를 지원하는 것이다. 전국의 우수 농수산물 가공 상품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15년도부터 진행해온 갤러리아백화점의 대표 지역 사회 상생활동으로 2020년 추석에 4억6천만원의 매출액을 기록한 바 있으며 금년에는 5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