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9-16 15:07 (목)
효성, '경력 보유 여성' 경제활동 복귀 지원
상태바
효성, '경력 보유 여성' 경제활동 복귀 지원
  • 김혜주 기자
  • 승인 2021.08.25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에 후원금 7000만원 전달
올해 30여명 대상 돌봄 교사·요양보호사 양성 프로그램 운영
2013년부터 지원 ...240여명 취업
효성과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는 25일 경력보유여성 취업 활성화 지원 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김영실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왼쪽 두번째)과 이정원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전무(왼쪽 세번째)이 이날 기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효성
효성과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는 25일 경력보유여성 취업 활성화 지원 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김영실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왼쪽 두번째)과 이정원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전무(왼쪽 세번째)이 이날 기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효성

[매일산업뉴스] 효성은 25일 경력 보유 여성, 중장년 여성 등 재취업이 어려운 취약계층 여성들의 취업 활성화 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에 7천만원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효성은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의 사회복지실무자, 돌봄 교사, ERP물류사무관리원 양성 교육 과정 등을 2013년부터 매년 지원해왔으며, 지금까지 240여명의 여성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얻었다.

올해는 8월부터 약 3개월간 30여명을 대상으로 돌봄 교사 양성 프로그램과 요양보호사 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이 끝난 뒤에도 정기적인 취업상담과 구직 정보 제공, 취업 알선 등 취업에 성공할 때까지 전폭적으로 지원한다.

효성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여성들의 재취업이 더욱 어려운 상황에서 취약계층 여성 취업 활성화 프로그램에 참여하신 모든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효성은 ‘교육과 나눔을 통해 수혜자 스스로 미래를 개척할 수 있도록 힘이 되어주는 기업’이라는 슬로건 아래 장애 예술가들의 활동 및 전시 지원, 중증 장애인 일터의 시설 개선 지원 등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 및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