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4-19 10:47 (월)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 유효기간 내년 말까지 연장
상태바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 유효기간 내년 말까지 연장
  • 문미희 기자
  • 승인 2021.03.15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말 소멸 예정 마일리지 유효기간 2022년 연말까지 1년 추가 연장
코로나 19 상황으로 고객들의 마일리지 항공권 사용 어려움 공감
아시아나항공 A380.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A380. ⓒ아시아나항공

[매일산업뉴스]아시아나항공이 올해 유효기간이 만료되는 마일리지의 유효기간을 내년 말까지 연장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 19 상황이 지속되어 항공편 운항이 대폭 축소됨에 따라 지난 해에 이어 마일리지 유효기간을 1년간 추가 연장한다고 1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말 소멸 예정이었던 마일리지에 한해 2022년 12월 31일까지 사용이 가능하게 됐다.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 19 상황 지속으로 현재 국제선 항공편 운항이 제한적이고, 각 국의 입출국 규정과 격리 조건이 까다로워 고객들의 마일리지 사용이 어려운 점을 충분히 공감해 유효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며 “상황이 호전되는 대로 운항을 늘려 마일리지 항공권 구매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양한 마일리지 사용 기회 제공 및 프로모션으로 아시아나클럽 회원들의 편의성을 높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국내선 항공권을 마일리지로 구매시 일부를 다시 되돌려 주는 ‘페이백’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국내선에서 탑승을 통한 고객들의 마일리지 소진을 돕기 위한 취지다. 3월 8일부터 4월 16일 사이에 국내선 마일리지 항공권을 구매하고, 3월 10일부터 4월 30일까지 탑승한 고객들이 대상이다. 홈페이지에서 해당 이벤트에 참여시 20% 마일리지를 되돌려 받을 수 있고, 추첨을 통해 일부 회원들에게는 최대 50%~100%까지 돌려준다

A380 무착륙 국제선 관광비행에서도 마일리지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이코노미 좌석의 경우, 3월부터는 33% 할인이 적용된 2만 마일리지 공제로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아시아나항공은 우수회원 자격 유지 기간도 일시적으로 12개월 추가 연장한다. 코로나 19로 우수회원(골드, 다이아몬드, 다이아몬드 플러스)들의 탑승을 통한 자격 유지가 어려운 상황에서 고객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이다. 이에 따라 올해 12월 31일까지 우수회원 자격 유지 기간을 12개월 추가 연장해 36개월로 확대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