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2-26 17:55 (금)
중기부, 26일까지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예약 후 방문신청' 실시
상태바
중기부, 26일까지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예약 후 방문신청' 실시
  • 문미희 기자
  • 승인 2021.02.15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종로구 소상공인진흥공단 서울중부센터를 찾은 코로나19 집합금지업종 소상공인이 버팀목자금 상담을 받고 있다. ⓒ뉴스1

[매일산업뉴스] 중소벤처기업부는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지급상담을 원하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오는 26일까지 버팀목자금 홈페이지, 콜센터를 통해 예약 접수신청을 받는다고 15일 밝혔다.

중기부는 지난 1일부터 행정정보상으로는 버팀목자금 지급대상이지만 공동대표 위임장, 사회적기업 인증을 받은 비영리단체 등 자료제출이 필요한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확인지급'을 진행 중이다. 확인지급은 26일까지 진행된다.

확인지급 대상 중 온라인 본인인증이 불가능하거나 대리인을 통한 지원금 수령을 희망하는 소상공인 등은 현장접수처에 방문해서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줄서기 예방을 위해 방문할 일시와 현장접수처를 미리 예약해야 한다.

온라인 활용이 어려운 디지털 취약계층도 예약 후 방문하면 도움을 받아 온라인으로 버팀목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예약은 15일 오전 9시부터 버팀목자금 홈페이지 또는 콜센터를 통해 할 수 있다. 예약 후 방문할 현장접수처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국 66개 소상공인지원센터다.

한편 중기부는 지난달 11일부터 설 연휴 전날인 이달 10일까지 31일 동안 소상공인 276만명에게 버팀목자금 3조8339억원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