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3-01 22:08 (월)
현대건설기계, ‘경제형 지게차’ 신흥시장 공략
상태바
현대건설기계, ‘경제형 지게차’ 신흥시장 공략
  • 문미희 기자
  • 승인 2021.01.2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지게차 전문제조사 UN社와 OEM 생산 제휴
기본 기능 충실·가성비 높인 10종 지게차 판매
현대건설기계가 생산한 3톤급 소형 지게차의 모습. ⓒ현대건설기계
현대건설기계가 생산한 3톤급 소형 지게차의 모습. ⓒ현대건설기계

[매일산업뉴스] 현대중공업그룹의 계열사인 현대건설기계가 중국 지게차 전문제조사와 손잡고 글로벌 지게차 판매 확대에 나선다.

현대건설기계는 최근 중국 UN(尤恩叉車)과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UN사는 중국 저장성(浙江省)에 위치한 지게차 생산 전문업체로, 연간 1만여 대의 중소형 지게차 생산능력을 갖춘 강소(强小)기업이다.

이번 제휴로 현대건설기계는 기본 기능에 충실, 가성비를 높인 2~3.5톤급 경제형 지게차 10종을 UN사에서 OEM 방식으로 생산하게 되며, 이를 동남아와 중동, 러시아, 호주 등 신흥시장을 비롯해 유럽 및 중국 등에 판매할 계획이다. 

양사는 또한 UN사 공장에 전용 조립라인 등 생산설비와 품질 및 개발시설을 확충해 장기적 협력관계를 유지해나가기로 했다. 현대건설기계는 이를 통해 오는 2025년까지 중국 OEM 제품의 글로벌 매출을 약 1억 불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세계산업차량통계(WITS, World Industrial Truck Statistics)에 따르면 전 세계 경제형 지게차 판매량은 2016년 47만대에서 2019년 51만3000대로 늘어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경제형 지게차의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에 있다.

현대건설기계 관계자는 “이번 OEM 제휴는 경제형 지게차 시장 확대를 위한 교두보가 마련됐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생산 효율성을 높이고 글로벌 공급망을 늘려 유럽 및 신흥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기계 산업차량본부는 지난해 국내를 비롯, 미국, 유럽 및 신흥시장 등 전 세계 113개국에 연간 1만2000여 대의 지게차를 판매, 약 4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