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1-19 16:13 (화)
대한항공, ‘발행주식총수 확대’ 의결 ...아시아나항공 인수 속도
상태바
대한항공, ‘발행주식총수 확대’ 의결 ...아시아나항공 인수 속도
  • 문미희 기자
  • 승인 2021.01.0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시주총 열어 출석주식의 찬성 69.98%% 발행주식총수 확대 일부개정안 의결
3월 2.5조 주주배정 유상증자 가능케 돼
3월 중순까지 통합 시너지 극대화할 PMI 차질없이 마무리한다는 계획

대한항공은 6일 오전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발행주식 총수를 기존 2억5000만주에서 7억주로 늘리는 정관 일부개정 안건을 상정해 이를 의결했다.

이 날 임시주주총회에서는 대한항공의 의결권 있는 주식의 총수 1억 7,532만 466주 중 55.73%인 9772만2790주가 출석했으며, 이 중 찬성 69.98%로 정관 일부개정 안건이 가결됐다.

이에 따라 대한항공은 오는 3월 중순경 예정된 2조5000억원 수준의 주주배정 유상증자가 가능하게 됐으며, 기업결합신고 완료시점에 예정된 아시아나항공 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지분의 60% 이상을 순조롭게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대한항공은 3월 중순까지 통합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PMI(Post Merger Integration) 수립을 차질없이 마무리한다는 계획하에, 기획·재무·여객·화물 등 분야별 워킹그룹으로 이뤄진 인수위원회를 구성해 운영 중이다. 또한 1월 중순까지 국내·외 경쟁당국에 기업결합신고를 제출하는 등 아시아나항공 인수를 위한 절차를 차근차근 밟아 나간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