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11-26 18:52 (목)
삼성화재, 홈페이지 간편 수익자 변경서비스 도입 ... 업계 최초
상태바
삼성화재, 홈페이지 간편 수익자 변경서비스 도입 ... 업계 최초
  • 이주연 기자
  • 승인 2020.11.09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이 직접 장기보험 수익자 변경 가능
장기재물보험 주택 소재지 셀프 변경 서비스도 함께 선봬
삼성화제 모델이 홈페이지 간편 수익자 변경 서비스도입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화재
삼성화제 모델이 모바일 앱을 통한 홈페이지 간편 수익자 변경 서비스도입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화재

삼성화재(사장 최영무)는 업계 최초로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고객이 직접 간편하게 수익자 변경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추가했다고 9일 밝혔다.

기존에는 설계사를 통하거나 고객 창구를 방문해야 수익자 변경이 가능했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변경할 수익자 정보를 입력 후 본인 인증만 거치면 즉시 변경이 완료된다.

삼성화재는 이와 함께 장기재물보험 주택 소재지 셀프 변경 서비스도 함께 추가했다. 장기재물보험 또한 이사 등의 사유로 소재지 변경이 필요할 때 설계사를 통해 변경해야 했다.

소재지 변경이 필요한 고객은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직접 변경할 소재지 정보를 입력할 수 있다. 변경할 소재지 정보는 소재지 주소, 건물 구조 등이다. 위험 변경에 따른 보험료도 추가로 더 내거나 환급 받을 수 있다.

피보험자 직업이 바뀌어도 위험 변동으로 보험료를 추가로 내는 경우가 아니라면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고객이 직접 변경할 수 있다.

주택 소재지와 직업 등은 사고 발생 시 잘못 가입되어 있으면 보상에 문제가 될 수 있다. 때문에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보장 공백 해소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삼성화재는 고객 활용도가 높은 스마트 링크 서비스도 확대했다. 이서비스로 고객에게 보내는 카카오 알림톡이나 문자메시지에 포함된 링크를 통해 원하는 업무처리 화면에 바로 접속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자동차보험 사고 처리 과정에서 병원에 제출해야 하는 진료비 지급보증서 발급, 가족관계 서류 제출 등이 편리해졌다. 뿐만 아니라 계약 변경을 위한 자동차 블랙박스, 전방충돌장치 등의 사진 등록도 간편해졌다.

 삼성화재 홈페이지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고객에게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온 결과 매월 400만명 이상이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 방문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고, 회사의 디지털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