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3-27 18:17 (금)
'우한 코로나' 확진자 총 8565명 ... 추가확진자 닷새만에 다시 세자릿수
상태바
'우한 코로나' 확진자 총 8565명 ... 추가확진자 닷새만에 다시 세자릿수
  • 이주연 기자
  • 승인 2020.03.19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0시 기준, 전날 대비 152명 늘어나
사망자는 전날보다 7명 늘어난 총 91명
대구 서구 비산동 한사랑요양병원에서 19일 오전 보호복을 착용한 119구급대원이 확진자를 구급차로 옮기고 있다. 사진/뉴스1
대구 서구 비산동 한사랑요양병원에서 19일 오전 보호복을 착용한 119구급대원이 확진자를 구급차로 옮기고 있다. 사진/뉴스1

국내 우한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환자가 19일 152명 늘어나 총 8565명이 됐다. 신규 확진자가 닷새만에 다시 세자릿수로 복귀했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7명 늘어난 총 91명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8565명이라고 밝혔다. 전날 18일 보다 하루새 152명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하루 신규 확진자는 지난 14일 107명에서 이후 4일 연속 100명 이하로 떨어졌다. 지난 15일 76명, 16일 74명, 17일 84명, 18일 93명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금일 152명이 추가되면서 100명 대로 올라섰다.

이날 신규 확진자 152명 신고 지역은 대구가 97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경기 18명, 서울 12명, 경북 12명, 울산 6명, 충북 1명, 전북 1명 순이다. 입국 검역에서 확인된 확진자가 5명이다.

이날 확진자 중 사망자는 전날 보다 7명 늘어난 91명으로 집계됐다.

 


관련기사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