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4-07 08:23 (화)
'LG 휘센 씽큐 에어컨’, 4단계 청정관리 인기
상태바
'LG 휘센 씽큐 에어컨’, 4단계 청정관리 인기
  • 이강미 기자
  • 승인 2020.03.1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센 에어컨 전체 판매량 중 듀얼 럭셔리·듀얼 프리미엄 40% 차지
모델들은 필터클린봇과 UV LED 팬 살균 기능이 탑재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모델들은 필터클린봇과 UV LED 팬 살균 기능이 탑재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올해 출시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의 4단계 청정관리가 크게 호응을 얻고 있다.

19일 LG전자에 따르면 올 들어 최근까지 휘센 에어컨 전체 판매량 가운데 고급 모델인 듀얼 럭셔리 시리즈와 듀얼 프리미엄 시리즈의 판매량 비중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15%포인트 늘어난 40%까지 커졌다.

이 성장세는 LG만의 차별화된 기능인 4단계 청정관리가 크게 기여하고 있다. 실제로 올 들어 듀얼 럭셔리 시리즈와 듀얼 프리미엄 시리즈의 판매량 가운데 약 90%는 4단계 청정관리 기능을 탑재했다.

고객들이 냉방 외에 공기청정, 제습 등을 많이 사용하면서 에어컨이 사계절 가전으로 자리를 잡고 있는 가운데 에어컨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따라 LG만의 차별화된 4단계 청정관리가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월 출시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은 공기가 들어오는 필터부터 바람을 내보내는 송풍팬까지 바람이 지나가는 길을 더 쾌적하게 유지해주는 4단계 청정관리 기능을 탑재했다. 이 기능은 ▲필터클린봇 ▲UV LED 팬 살균 ▲3단계 열교환기 자동건조 ▲CAC 인증 공기청정 성능이 주요 부품을 알아서 관리해줘 편리하다.

4단계 청정관리 중 핵심 기능은 필터클린봇과 UV LED 팬 살균이다.  필터클린봇은 고객이 에어컨을 하루 8시간씩 사용할 경우 일주일에 한 번씩 에어컨의 극세필터를 알아서 청소한다. 고객은 6개월에 한 번씩 먼지통만 비워주면 된다.

LG전자는 에어컨 내부에서 바람을 만들어주는 송풍팬을 UV LED 살균으로 철저히 관리하는 UV나노(UVnano) 기능을 적용했다. 독일 인증기관 TUV라인란드(TUV; Technischer Uberwachungs Verein)는 UV나노 기능이 유해세균을 99.9% 살균한다는 시험결과를 검증했다.

LG전자 한국B2B마케팅담당 임정수 담당은 “LG만의 차별화된 에어컨 관리 기능을 탑재한 LG 휘센 씽큐 에어컨을 앞세워 국내 프리미엄 에어컨 시장의 경쟁력을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